본문 바로가기

롯데건설

주요사업

플랜트사업

롯데건설의 플랜트사업은 고도의 기술력과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다음세대를 위한 보다 나은 삶을 창조해 나가고 있습니다.

요르단 알마나커 발전소
요르단 알마나커 발전소1 / 4
  • 요르단 알마나커 발전소
  • 대구 혁신도시 집단에너지시설 건설공사
  • 서울 복합화력발전소
  • 내포 집단에너지시설 건설공사

주요 사업실적

롯데건설은 탄탄한 플랜트 건설기술을 쌓아오면서 국내의 모든 분야에 다양한 실적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플랜트사업 소개

플랜트산업은 생산자가 목적하는 원료, 중간재, 최종제품을 제조하는 설비산업을 의미하며, 프로젝트의 수주, 설계, 조달, 시공(Engineering, Procurement and Construction)을 포함하여 사전조사, 파이낸싱, 유지보수 등의 서비스분야까지 그 사업의 중요성이 확대되고 있습니다. 플랜트사업은 어느 분야보다 부가가치가 높은 지식집약적 산업으로서 관련 사업으로의 파급효과가 크며, 제조업과 서비스업의 성격을 동시에 가진 융합산업이라 할 수 있습니다.

발전그린에너지 플랜트

발전그린에너지 플랜트발전그린에너지 플랜트

당사는 투자사업으로 청라김포 집단에너지사업, 대구혁신도시 집단에너지사업 및 충남 내포신도시 집단에너지사업 등을 통해 국내 집단에너지사업 분야에서 선도적 위치를 점하는 것은 물론 SRF발전소, 최신형 LNG발전소 등의 시공실적도 확보하고 있습니다. 또한, 여수 추가 지상탱크 및 서울복합화력 기전공사를 수주하여 풍부한 실적을 쌓고 있으며, 광주전남 집단에너지시설 건설공사, 군장에너지 석탄화력발전소 및 군산바이오매스 발전소를 단독으로 수주, 수행함으로써 원자력과 함께 양대 기저발전사업인 석탄화력발전소까지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습니다. 해외에서는 요르단 LPG저장기지, 알카트라나, 알마나커 발전소를 성공적으로 준공하였고, 인니 Grati CCPP 프로젝트 및 인니 Riau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사업실적 바로가기
화공플랜트

화공플랜트산업 플랜트

화공플랜트 분야에서는 국내외 석유화학산업을 선도하는 유화사인 롯데케미칼, 롯데첨단소재, 롯데정밀화학 등의 국내 여수, 대산, 울산 석유화학단지 내에서 IP, H-NC3, EOA, 현대케미칼 MX 프로젝트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동남아시아 등지에서도 인도네시아 ASC PKG6, 말레이시아 TE-3, TPP3, R1, 베트남 V 프로젝트 등 다양한 석유화학 플랜트 건설을 수주, 시공하여 역량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습니다.

사업실적 바로가기
산업 플랜트

산업 플랜트산업 플랜트

산업플랜트 분야로는 1980년대 세계 최대 단일 제철소인 포스코 광양제철소 건설을 바탕으로 21세기 첨단 제철소인 현대당진제철소와 국내 최대 규모의 롯데마트 오산물류센터의 시공실적을 확보하고 있습니다. 또한, 롯데주류 B-Project, 식품위해요소 중점관리기준을 준수한 롯데푸드 천안공장 건설 및 롯데칠성 맥주 1,2공장 등 최첨단 생산설비 EPC수행 실적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인도네시아, 러시아, 인도, 파키스탄 등의 해외지역에서도 타이어공장 및 제과공장 수행 실적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사업실적 바로가기

인터뷰인터뷰

서울복합화력 백재학 상무 서울 복합화력발전소

1 2

세계최초 지하발전소 건설 프로젝트 ‘서울복합화력소’

세계 최초 지하발전소 건설 프로젝트에 참여하여 국가발전과 인류의 풍요로운 삶에 기여할 수 있어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또한 본 프로젝트를 수행함에 있어 자부심을 가지고 고품질 명품 발전소건설을 성공적으로 완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프로젝트명 : 서울복합화력 1,2호기 기전공사

공사기간 : 2015. 10 - 2018. 11

부서 / 성명 : 서울복합화력 / 백재학 상무

요르단 알마나커 발전 Project  이덕수 이사 요르단 알마나커 발전 Project 요르단 알마나커 발전 Project

1 2 3

해외 발전 플랜트 진출의 교두보, ‘요르단 알카트라나’

롯데건설에서 처음 실시하는 해외 발전사업을 수행하면서 많은 어려움이 있었으나 말 그대로 無에서 有를 창조한다는 생각으로 모든 직원이 단합하여 설계, 구매, 시공, 시운전에 이르는 400MW급 복합화력발전소의 EPC 공사를 2011년 성공적으로 완료하였습니다. 물론 개인적인 자부심도 크지만 모든 직원이 우리도 할 수 있다라는 자신감을 가지게 된 것이 무엇보다도 큰 보람이며, 이 프로젝트를 발판으로 우리 롯데건설이 중동 발전시장 진출에 교두보가 되어 중동시장 플랜트의 강자가 될 날을 생각하니 가슴이 벅차 옵니다.

프로젝트명 : 요르단 알카트라나 발전소

공사기간 : 2009. 03 - 2011. 11

부서 / 성명 : 요르단 알마나커 발전 Project / 이덕수 이사

화공플랜트부문 오준현 수석 요르단 LPG Storage Facilities Project 요르단 LPG Storage Facilities Project

1 2 3

플랜트사업본부 해외 진출의 프런티어, ‘요르단 LPG Storage Facilities Project’

요르단 부임초기 현지 발주처와 현장개설을 위한 절차협의부터 한국과 현지의 의식차이에서 오는 의견대립을 직면하게 되었으나, 당사의 현장운영방식을 적극도입 및 선진건설 관리기법을 소개하면서 발주처의 신뢰를 얻은 수 있었습니다. 또한 무재해 달성을 위한 안전관리의 일환으로 노후된 주변 공장시설물의 각종 폭발성 가스가 누출되는 환경을 감안하여 현장내 가스감지시스템을 설치, 운영하였고 엄격한 작업허가 시스템을 적용하면서 현지근로자뿐 아니라 발주처 직원들까지 안전관리에 대한 새로운 인식을 함양하는데 주력하였습니다. 각종 Code와 Standard에 따라 요구되는 까다로운 기술적 설명요구를 적시에 대응하여 당사의 기술력을 고취시켰으며, 주요기자재에 대해 당사기술자가 직접운전과 정비에 대해 공장엔지니어들에게 Presentation 등 실무 교육도 시행하였습니다. 2010년 1월 주요 공사 자재인 Ball Tank Spray Ring System을 해상운송 중 소말리아해적에 의해 피랍되어 약6개월의 공기가 지연되는 상황에서 이를 적극적으로 극복하기 위해 일부 자재에 대한 추가발주를 과감히 실시하였습니다. 또한 발주처에 천재지변에 따른 책임분담을 강력히 요청, 설득하여 잔여자재에 대한 추가발주, 공기지연에 대한 추가비용을 승인받았고 당사의 기술력과 시공력을 인정받아 향후 발주처 추진예정인 다수의 프로젝트에 당사가 참여하여 줄 것을 요청 받기도 하였습니다. 소규모의 프로젝트였으나 당사 최초 해외EPC프로젝트의 성공적 수행에 대한 자긍심과 마음의 뿌듯함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프로젝트명 : Automatic LPG Storage Facilities Project

공사기간 : 2008. 09 - 2010. 11

부서 / 성명 : 화공플랜트부문 / 오준현 수석

산업플랜트 부문 이장현 수석(PM) 현대제철 당진 일관제철소 현대제철 당진 일관제철소 현대제철 당진 일관제철소

1 2 3 4

일관제철소 건설의 독보적인 강자, ‘현대제철 당진 일관제철소’

당진 현대제철소 건설은 고난과 시련의 연속이었습니다. 부지는 연약지반으로서 빈번한 우천 및 부지성토 작업으로 인한 어려움, 특히 착공 후 2008년 경제위기 여파로 인한 건설자재 수급의 어려움 등이 산재해 있었습니다. 그렇지만 이러한 어려움속에서도 지난 1990년대에 수행했던 POSCO 포항/광양제철소의 건설공사 20년의 축적된 기술과 경험을 바탕으로 불철주야 열과 성을 다하여 조강생산 년800만톤의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1기 및 2기의 주요 3대 공정인 코크스화성/소결/제강공장 건설공사를 동시 수행하여 품질 확보 및 2개월 조기준공을 달성함으로써 국내는 물론 해외에도 롯데건설의 산업플랜트 분야 건설공사 기술력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3년간의 현장 시공경험을 통한 제철산업분야의 우수한 전문기술인력을 확보할 수 있었습니다. 또한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건설공사의 성공적인 실적을 바탕으로 해외 동남아시장의 동종 프로젝트 수주기회를 얻었으며, 더 나아가 제철 플랜트 분야에서는 독보적인 경쟁력을 갖춘 세계적인 기업으로 우뚝설 것으로 기대합니다.

프로젝트명 : 현대제철 당진 일관제철소 건설공사

공사기간 : 2007. 12 - 2010. 12

부서 / 성명 : 산업플랜트 부문 / 이장현 수석(PM)